경주 내물왕릉 ( )

목차
관련 정보
경주 신라 내물왕릉 정측면
경주 신라 내물왕릉 정측면
고대사
유적
문화재
경상북도 경주시에 있는 삼국시대 신라 제17대 내물왕의 능.
이칭
이칭
신라내물왕릉, 내물왕릉
국가지정문화재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사적(1969년 08월 27일 지정)
소재지
경북 경주시 교동 14번지
정의
경상북도 경주시에 있는 삼국시대 신라 제17대 내물왕의 능.
개설

내물왕릉은 1969년 8월 27일에 사적으로 지정되었다. 1968년 사적으로 지정된 경주 동부 사적지대의 66만 9,293㎡에 포함되어 있으며 1963년 사적으로 지정, 보호받고 있는 경주 계림의 경내에 있다. 이 왕릉은 경주 계림의 미추왕릉지구 제30호분으로 지정돼 있으며 월성(月城)으로부터 서북쪽으로 220m 떨어져 있다.

내용

형태는 흙을 올려 만든 원형봉토분(圓形封土墳)으로서 봉분 밑둘레에 자연석이 드문드문 돌아가며 보이고 있어 둘레돌〔護石〕을 돌렸음을 알 수 있다. 밑지름 22m, 높이 5.3m이다.

평지에 마련된 것으로 보아 내부는 나무로 만든 덧널 위에 냇돌을 올려쌓아 만든 돌무지덧널무덤〔積石木槨墳〕으로 여겨지고 있으나 정식으로 발굴되지 않아 정확한 내용은 알 수 없다. 다만 경주시내 돌무지덧널무덤의 묘역이 봉분과 둘레돌, 그리고 가장자리에 돌린 도랑으로 구성된다는 점에서 돌무지덧널무덤일 가능성이 있다.

의의와 평가

이 능을 내물왕릉으로 추정하는 근거는 다음과 같다. 첫째, 5세기 초부터 6세기 전반대까지 대체로 왕릉이 경주시내 평지에 돌무지덧널무덤 양식으로 거대한 규모로 축조된다는 점이다. 둘째, 『삼국유사』 왕력(王曆)편에 내물왕릉이 “점성대(占星臺) 서남쪽에 있다”는 기록과 더불어 각기 박씨·석씨·김씨계의 시조왕들이 묻혀 있는 오릉(五陵)에 내물왕릉도 부가되어 전승되어 왔다는 점이다.

그러나 이 능을 내물왕릉으로 보지 않고 사료상에 나오는 왕의 세계와 혼인관계 등을 비교하여 제98호분인 황남대총(皇南大塚)의 남분(南墳)을 내물왕릉으로 비정하는 견해도 있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유사(三國遺事)』
『한국고고학사전』(국립문화재연구소, 2001)
『고분연구』(강인구, 학연문화사, 2000)
『신라고분연구』(최병현, 일지사, 1992)
『고도경주』(경주시, 1982)
『전국문화유적총람』(문화재관리국, 1977)
집필자
김선숙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