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학회 ()

목차
관련 정보
국어학
국어학
언어·문자
단체
국어학연구를 위해 국내외 학자들로 구성된 순수 학술단체.
목차
정의
국어학연구를 위해 국내외 학자들로 구성된 순수 학술단체.
내용

1959년 10월 31일 제2회 전국국어국문학연구대회에 참가했던 유창돈(劉昌惇), 남광우(南廣祐), 김민수(金敏洙) 등이 창립취지를 논의하여, 1959년 11월 16일에 ‘한국국어학회(가칭)’ 창립을 발기하였다.

1959년 11월 22일 11명의 국어학자가 서울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학회의 명칭을 ‘국어학회’로 확정하였으며, 초대임원으로 간사장에 유창돈, 총무간사에 김민수, 편집간사에 남광우를 선임하였다. 2020년 현재 임원으로는 회장 1명, 부회장 2명, 이사 12명(총무1, 연구3, 편집2, 재무1, 국제1, 정보1, 섭외1, 지역2), 감사 2인이 있다.

이 회는 1962년 학술연구지로 ≪국어학 國語學≫ 1집을 발간하고 1974년에 2집을 발간한 이래 2020년 현재까지 93집을 발간하였는바, 1994년까지는 연 1회씩 발간하다가 1995년부터는 연 2회씩 발간하고 있다. 국어학총서로 ≪고전선총 古典選叢≫(1960),≪국어변천사 國語變遷史≫(劉昌惇, 1961)를 출판하였고, ≪국어학자료선집 國語學資料選集≫ 1∼5집(1972)을 간행하였으며, 1977년부터 국어학총서의 간행을 재개하여 2019년 11월까지 77집 을 간행하였다.

1961년부터 1973년까지 53회에 걸쳐 월례연구발표회를 개최하였는데, 끊임없이 국내외의 새로운 언어학이론을 받아들여 국어학연구에 원용하고자 노력하였고, 이러한 연구결과가 그대로 연구발표회에 반영되었다. 또한 해외학계와 호흡을 같이 하면서 언제나 우리의 연구성과를 반성하여 국어학발전에 힘써 왔다. 그리하여 광복 이후에야 겨우 제자리를 잡기 시작하여 1950년대 후반기부터 본궤도에 오르기 시작한 국어학을 상당히 높은 수준까지 끌어올리는 데 공헌하였다.

한편 1974년부터는 종래의 월례발표회를 지양하고, 해마다 2박3일 간의 공동연구회를 개최하고 있는바, 개인연구발표, 공동토론, 특별강연, 석좌강의 등을 통하여 회원들의 학문적 수준을 높이는 동시에 회원 상호간의 친목을 도모하고 있다. 또한 1977년부터는 이희승(李熙昇)이 희사한 기금으로 ‘일석국어학연구장려상’을 신진 국어학자들에게 수여해 왔으며, 2005년부터는 '심악이숭녕국어학저술상'을 우수 중견학자에게 수여하고 있다.

참고문헌

『국어학』 1∼93(국어학회, 1962∼2020)
국어학회(www.skl.or.kr)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