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식 ()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평안남도 중화군 상원면의 독립만세시위를 주도한 천도교인 · 독립운동가.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83년(고종 20)
사망 연도
1945년
출생지
평안남도 중화
정의
일제강점기 때, 평안남도 중화군 상원면의 독립만세시위를 주도한 천도교인 · 독립운동가.
생애 및 활동사항

평안남도 중화 출신. 천도교인으로 1919년 3월 2일 평남 중화군 상원면에서 일어난 만세시위를 주동하였다. 3월 1일 천도교 중화교구의 전도사로부터 독립선언서를 받아서 만세운동계획을 세웠다.

3월 2일 천도교인과 기독교인을 이끌고 상원면 신읍리에 있는 상원경찰관주재소로 몰려가 포위 공격하였다. 때마침 상원을 순시중이던 중화경찰서장도 주재소에 갇혔다.

이같은 사태를 일본인 우편소장으로부터 연락받은 평양 경무부에서는 장교와 보병 11명, 경찰 2명을 자동차로 현지에 급파했다. 이에 시위군중은 탈취했던 총기와 탄약을 빼앗기고 39명이 검거되었는데, 이때 김동식도 검거되어 5년간의 옥고를 치렀다.

상훈과 추모

1963년 대통령표창, 1977년 건국포장, 1990년 애국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독립운동사자료집』 5(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2)
『독립운동사』 2(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