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량 ()

일제 주요감시대상 인물카드 김선량 전후면
일제 주요감시대상 인물카드 김선량 전후면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동우회에 가입하여 기관지 『동광』을 발간하고 항일투쟁을 전개한 독립운동가.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99년(고종 36)
사망 연도
1984년
출생지
황해도 안악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일제강점기 때, 동우회에 가입하여 기관지 『동광』을 발간하고 항일투쟁을 전개한 독립운동가.
생애 및 활동사항

황해도 안악 출신. 1919년 3·1운동 때  선천의 신성학교(信聖學校) 학생으로 이승훈(李昇薰)의 지시를 받은 교사 홍성익(洪盛益)·김지웅(金志雄)·양준명(梁濬明) 등의 지도 아래 기숙사에서 독립선언서를 등사하고 격문과 태극기를 제작하여 3월 1일  선천면의 독립만세운동에 앞장섰다.

1932년 3월 장이욱(張利郁)·정인종(鄭仁宗)·김동원(金東元) 등과 함께 수양동우회(修養同友會)의 후신인 동우회에 가입하여 그 기관지 『동광(東光)』을 발간하고 민족운동을 하다가 1937년 6월 일본경찰에 잡혔다.

1939년 12월 8일 경성지방법원에서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형을 언도받고 항소했으나, 1940년 8월 경성복심법원에서 원심대로 형이 확정되었다.

상훈과 추모

1982년 건국포장, 1990년 애국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독립운동사』 2(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1)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신용하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