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암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연원찰방을 역임한 문신.
이칭
탁이(卓爾)
희암(希菴)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477년(성종 8)
사망 연도
1554년(명종 9)
본관
보은(報恩)
주요 관직
연원찰방
정의
조선 전기에, 연원찰방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보은(報恩). 자는 탁이(卓爾), 호는 희암(希菴). 할아버지는 서천군사(舒川郡事) 김직손(金稷孫)이고, 아버지는 군수 김조양(金調陽)이며, 어머니는 판관 유지신(柳之信)의 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어려서부터 기품이 뛰어났으며 몸이 건장하였다.

유학자로 널리 알려졌고 김정(金淨)과 교우가 두터웠다. 1518년 유일로서 천거되어 연원찰방(連原察訪)을 제수받았다가 그해 12월에 파직되어 고향에 돌아왔다. 1519년(중종 14) 훈구재상(勳舊宰相)이 젊은 선비들을 몰아내는 기묘사화로 쫓겨나 고향으로 돌아와 있다가 죽었다.

참고문헌

『대곡집(大谷集)』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을묘록보유(乙卯錄補遺)』
『기묘록보유(己卯錄補遺)』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