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이흥 장군 묘 일원 ( )

목차
관련 정보
당진 남이흥 장군 묘 일원 중 봉분 정측면
당진 남이흥 장군 묘 일원 중 봉분 정측면
조선시대사
유적
문화재
충청남도 당진시 대호지면에 있는 조선시대 무신 남이흥과 부친 남유 · 부실 연안김씨의 무덤.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남이흥장군묘일원(南以興將軍墓一圓)
지정기관
충청남도
종목
충청남도 시도기념물(1984년 07월 26일 지정)
소재지
충청남도 당진시 충장1길 53-24 (대호지면) 도이리374-2
목차
정의
충청남도 당진시 대호지면에 있는 조선시대 무신 남이흥과 부친 남유 · 부실 연안김씨의 무덤.
내용

1984년 충청남도 기념물로 지정되었다. 남이흥(南以興, 1576∼1627)은 조선 중기 무인으로 무과에 급제하여 선전관, 포도대장, 충청도 · 경상도 병마절도사, 구성 · 안주목사를 지냈다. 1623년 인조반정에 연루되었으나 장만(張晩)의 변호로 무사했다.

이괄(李适)의 난 때는 도원수 장만의 휘하에서 공을 세워 연안부사가 되고 진무공신 일등에 책록되어 의춘군(宜春君)에 봉해졌다. 정묘호란 때 안주에 나가 후금과 싸웠으나 승산이 없자 성에 불을 지르고 뛰어들어 자결하였다. 영의정에 추증되었다.

원래 경기도 성남에 있었으나 광주대단지 조성 때인 1971년 7월에 현 위치로 이전하게 되었다. 주변에 장군과 아버지 남유의 위패를 모신 사당(忠壯祠)과 정려, 재실이 있다.

묘소 일원은 2개의 단으로 구성되어 있다. 하단에는 부실(副室)인 연안 김씨와 후손들의 묘가 위치하고 있다. 상단에는 왼쪽에 아버지인 남유 장군, 오른쪽에 남이흥 장군의 묘가 있다.

남이흥 장군의 묘는 하동 정씨와 합장묘로 하부에 호석을 설치하였다. 봉분 앞에는 묘비와 상석, 망주석, 문인석, 장명등을 갖추었다. 묘비는 화려한 반룡(蟠龍)이 새겨진 이수를 가지고 있다. 남유 장군의 묘도 남이흥 장군 묘와 상설이 유사하다. 하지만 묘비에 간결한 형태의 가첨석을 설치한 차이가 있다.

참고문헌

『광해군일기(光海君日記)』
『인조실록(仁祖實錄)』
『문화유적총람』-금석문편-(충청남도, 1993)
『문화재대관』(충청남도, 1996)
집필자
최근묵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