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쟁차탄가 ()

칠실유고 / 우국가 / 당쟁차탄가
칠실유고 / 우국가 / 당쟁차탄가
고전시가
작품
조선 선조 때이덕일(李德一)이 지은 시조.
정의
조선 선조 때이덕일(李德一)이 지은 시조.
구성 및 형식

당쟁을 개탄하며 타이르는 내용으로 모두 9수의 연시조이다. 이 작품은 임진왜란을 겪은 작자가 그 치욕을 씻고자, 우국충정을 노래한 「우국가(憂國歌)」 28장 속에 들어 있는데, 그 가운데 제13장부터 19장·21장·22장을 가리킨다.

작자의 문집 『칠실유고(漆室遺稿)』 권1에 전하며 매편마다 이기발(李起浡)의 한역가(漢譯歌)가 있다. 『칠실유고』 권2에 있는 임상덕(林象德)의 「이칠실우국가후서(李漆室憂國歌後敍)」에는 ‘상붕당(傷朋黨) 9장’이라고 밝혔다.

내용 및 평가

첫 번째 작품 제13장에서는 “힘써 하는 싸움 나라 위한 싸움인가/옷밥에 묻혀 있어 할일 없어 싸우누나.” 하여 당쟁을 먹고 입는 일이 보장되어 있으므로 할 일 없어 하는 싸움으로 규정하였다.

여섯 번째 작품 제18장에서는 마땅히 힘써야 할 국사를 팽개쳐두고 시비만을 가리려고 하는 당쟁의 폐해를 차탄하였다. 일곱번째 작품 제19장에서는 시비가 어떻든 두 편이 모두 같기에 당쟁이 그치지 않는 것이니 임금이 몸소 모범을 보일 것을 말하였다.

참고문헌

『시조문학사전(時調文學事典)』(정병욱, 신구문화사, 1966)
「칠실(漆室) 이덕일(李德一)의 우국가첩(憂國歌帖)」(강전섭, 『국어국문학』 31, 1966)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