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목차
관련 정보
식물
생물
미나리과에 속하는 다년생 초본식물.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미나리과에 속하는 다년생 초본식물.
내용

학명은 Oenanthe javanica (BL.) DC.이다. 수생 또는 호습성의 식물로 줄기는 길게 진흙 속에서 뻗고 7, 8월에 흰 꽃이 핀다. 열매는 타원형으로 맺는다.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대만 · 일본 · 자바 · 인도 및 아시아 대륙에 걸쳐 분포되고 있다. 초택지 등에 자생하던 것을 재배하게 된 것으로 보이는데 그 시기는 확실하지 않다. 그러나 『고려사』 열전 반역 임연조에 근전(芹田)이라는 말이 나오는 것으로 미루어 고려시대부터 식용되고 있었음을 알 수 있다.

미나리는 독특한 풍미가 있어 애용되어 왔으며 요즈음 건강식품으로 그 수요가 점차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 1983년 현재 생산량은 644M/T이다. 주산지는 전북특별자치도와 경상남도로 전체 생산량의 51%와 30%를 차지한다.

재배는 물을 담은 논을 이용하여, 3월 하순 전년에 수확하고 남긴 묘를 12×12㎝ 사이로 2본씩 심고 5월 하순에 사이를 넓혀 가식하였다가 8월 하순경 60∼80㎝ 사이로 정식한다. 수확은 12∼3월 사이에 많이 한다. 거름은 두엄이나 닭똥 등 유기질 비료와 질소, 칼리는 10a당 각각 12㎏, 인산은 8㎏ 정도를 밑거름으로 준다.

미나리는 비타민이 풍부하고 칼슘 등 무기질이 많은 알칼리성 식품이다. 주로 채소로 이용하나 해열 · 혈압강하 등 약용효과도 있어 민간약으로도 쓰인다. 대개 삶거나 데쳐 나물로 무쳐 먹으며, 생미나리는 김치 등에 넣어 특유한 향미와 청량미를 낸다. 술안주나 반찬으로 많이 먹는 미나리강회는 잘게 썬 편육이나 돼지고기에 실고추 · 지단 · 잣 등을 얹어서 데친 미나리 줄기로 감아서 만든다.

참고문헌

『대한식물도감(大韓植物圖鑑)』(이창복, 향문사, 1982)
『고려이전한국식생활사연구(高麗以前韓國食生活史硏究)』(이성우, 향문사, 1978)
『熱帶の野菜』(岩佐俊吉, 養賢堂, 1980)
관련 미디어 (3)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