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덕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중기에, 임진왜란이 발발하자 의병을 모집하여 선봉장으로 활약한 의병.
이칭
사화(士華)
합강(合江)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63년(명종 18)
사망 연도
1654년(효종 5)
본관
밀양(密陽)
출생지
성천(成川)
주요 관직
소모장|통정대부|가선대부
관련 사건
임진왜란
정의
조선 중기에, 임진왜란이 발발하자 의병을 모집하여 선봉장으로 활약한 의병.
개설

본관은 밀양(密陽). 자는 사화(士華), 호는 합강(合江). 성천(成川) 출신. 아버지는 내자시주부 박자진(朴自蓁)이며, 어머니는 적량만호(赤梁萬戶) 김린(金璘)의 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강동(江東)에 유배된 조호익(曺好益)을 찾아가 문하에 들어갔다.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이 일어났을 때 스승 조호익이 유배에서 풀려나 소모장(召募將)으로 활동하게 되자 앞장서서 의병을 모집하였으며, 임중량(林仲良)과 함께 선봉장이 되어 중화(中和)·상원(祥原) 등지에서 싸워 이겼다.

특히, 조호익과 동료 의병장 이희직(李希稷)이 위급하게 된 것을 구원하였다. 평양 부근에서 여러 번 승전한 조호익이 군사를 거느리고 남하할 때는 다시 김상익(金商翼)·윤근(尹瑾) 등과 함께 여러 곳에서 위세를 떨쳤다.

1636년(인조 14) 병자호란이 일어났을 때는 70세의 노령으로 가족을 따라 산중으로 피난하였으나, 양덕(陽德)에서 적군을 만나자 같이 피난하던 20여 명을 지휘하여 싸워 이겼다.

이러한 공로로 김육(金堉)의 천거를 받아 통정대부·가선대부에 올랐다. 당시 피폐한 성천의 학령서원(鶴翎書院)을 중건하여 정구(鄭逑)와 스승 조호익을 제향하였으며, 뒤에 박대덕도 여기에 배향되었다.

저술로는 시문집과 『군중일기(軍中日記)』를 남겼으나 전하지 않는다.

참고문헌

『인조실록(仁祖實錄)』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