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마르다 (Martha)

목차
천주교
인물
조선후기 병인박해와 관련된 천주교인.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여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868년(고종 5)
출생지
미상
관련 사건
병인박해
목차
정의
조선후기 병인박해와 관련된 천주교인.
내용

일찍이 과부가 되어 방물장수로 생계를 꾸려가던 중 대원군의 부인인 부대부인(府大夫人) 민씨(閔氏)에 의하여 고종의 유모가 되었다.

고종이 즉위한 뒤 민부대부인과 함께 천주교에 입교하여 1864년(고종 1) 주교 베르뇌(Berneux)에게 고백성사를 받았다. 1865년(고종 2) 러시아함대의 남하로 조정에서 프랑스세력을 끌어들여 견제하려 하자 이를 눈치 챈 부대부인의 심부름으로 홍봉주(洪鳳周, 토마스)와 남종삼(南鍾三, 요한)에게 상황을 전해주었다.

이로 인하여 대원군과 주교와의 면담이 이루어질 듯 보였고, 신자들은 천주교신봉의 자유를 곧 얻게 될 듯 기뻐하였으나, 러시아세력의 후퇴로 대원군의 방아책(防俄策)도 바뀌게 되었다.

한편, 1865년 12월 북경(北京)으로 간 조선사절단으로부터 영불연합군의 중국침략과 중국에서의 서양선교사들에 대한 살해소식이 전해지자 조정에서는 대원군의 선교사들과의 교섭을 공공연하게 비난하기 시작하였다.

이에 대원군이 굴복하여 천주교 박해정책을 시행함으로써 병인박해가 일어나게 되었다. 난이 일어나자 강원도 홍천으로 피신하였으나 곧 수양아들 이성칠과 함께 붙잡혀 서울로 압송된 뒤 1868년 2월 참수형을 당하였다.

참고문헌

『한국천주교회사』(샤를르 달레 저, 안응렬·최석우역, 분도출판사, 1980)
『조선기독교급외교사(朝鮮基督敎及外交史)』(이능화, 조선기독교창문사, 1928)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