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실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후기에, 신의군도령낭장, 대장군, 상장군 등을 역임한 무신 · 공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미상
주요 관직
신의군도령낭장(神義軍都領?將)
목차
정의
고려 후기에, 신의군도령낭장, 대장군, 상장군 등을 역임한 무신 · 공신.
생애 및 활동사항

1258년(고종 45)에 신의군도령낭장(神義軍都領郎將)으로서 유경(柳璥)·김인준(金仁俊, 金俊)·이연소(李延紹)·박송비(朴松庇)·김승준(金承俊)·임연(林衍)·이공주(李公柱) 등과 함께 최씨무신정권의 마지막 무인집정이었던 최의(崔竩)를 죽이고 정권을 왕에게 돌렸으며, 그 공으로 위사공신(衛社功臣)에 봉하여졌다.

그 해 장군이 되어 조천주(趙天柱)·박천식(朴天植) 등과 함께 몽고에 가서 최씨무신정권의 타도를 알리고 몽고군의 철수를 청하였으며, 이듬해 돌아와서 대장군(大將軍)이 되었다.

1259년(원종 즉위년)에 몽고 사신 어산(於散)이 개성 환도가 지연됨을 문책하자, “내가 황제를 알현할 때 궁실을 짓는다면 3년이 걸릴 것이라고 하였고, 또 사왕(嗣王: 元宗)이 몽고에서 아직 돌아오지 않아 결정할 수 없다.”고 말하여 말을 더 못하게 하였다. 뒤에 상장군(上將軍)이 되었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