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집 ()

목차
관련 정보
유자미의 서산집 중 권수면
유자미의 서산집 중 권수면
유교
문헌
조선 전기의 문신, 유자미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99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전기의 문신, 유자미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99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판본. 1899년 후손 인석(寅奭)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기우만(奇宇萬)의 서문과 권말에 이호석(李鎬奭)의 발문이 있다. 권1에 시 14수, 나머지는 부록으로 제문·묘갈명·전(傳)·실기(實記)·실기후서·실기후서후·전후(傳後)·사실후(事實後) 각 1편, 권2도 부록으로 추향소(追享疏) 3편, 전조회계(銓曹回啓) 2편, 소비답문(疏批答文)·유사·후서·행장·전 각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저자가 사헌부감찰로 있을 때 수양대군(首陽大君)이 단종을 몰아내자 상왕에 대한 절의로 벼슬을 버리고 일생을 은거하여, 후세에 전하는 저술은 시 몇 수밖에 없다. 그 중 <석상송 石上松>은 절의 굳은 선비를 돌 위의 소나무에 비유한 것이고, <오지종련 汚池種蓮> 또한 지조 있는 선비를 진흙 속에서 피어나는 연꽃에 비유한 것이다.

이 밖에 <종국 種菊>·<한거 閑居> 등은 자연 속에 묻혀 사는 자신의 심경을 암시한 작품들이다. 부록의 <추향청절사소 追享淸節祠疏>와 <전조회계>에는 저자의 충절을 재천양하여 김시습(金時習)과 같이 청절사에 배향할 것을 권시언(權時彦)·안구(安構)·김종순(金鍾純)·신광하(申光河) 등의 유생과, 조정에서 판서 이병승(李秉昇)·정만석(鄭晩錫) 등이 건의한 내용이 들어 있다. 이화여자대학교 도서관에 소장되어 있다.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