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석린 고신왕지 ( )

목차
관련 정보
조선시대사
문헌
문화재
1402년 문신 성석린에게 영의정부사 겸 판개성유후사사를 제수한 왕지.
목차
정의
1402년 문신 성석린에게 영의정부사 겸 판개성유후사사를 제수한 왕지.
내용

1983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성석린은 1401년에 왕자 방간(芳幹)의 난을 평정하고 태종을 왕위에 오르게 한 공로로 익대좌명공신(翊戴佐命功臣) 3등에 녹훈되어 창녕부원군(昌寧府院君)에 봉해졌다. 1402년 10월에는 영의정부사로 임명되었고, 같은 해 11월 17일에는 영의정부사겸판개성유후사사(領議政府事兼判開城留後司事)로 임명되었는데, 이 왕지는 바로 이에 대한 사령장이며 다음날인 18일자로 수여된 것이다.

왕지의 연호 위에 찍은 도장은 ‘朝鮮國王之印(조선국왕지인)’으로 보이며, 명나라로부터 보내온 금인(金印)으로 추정된다. 이것은 7행으로 쓰여졌는데, 상단 일부의 약간과 하단 끝의 일부가 훼손된 이외는 대체로 보존상태가 양호하며 지질은 저(楮)의 장지(壯紙)이다. 전북특별자치도 진안군 동향면 대량리의 창녕성씨 종중에 소장되어 있다.

참고문헌

『태종실록(太宗實錄)』
『국보(國寶)』12 서예(書藝)·전적(典籍)(천혜봉 편, 예경산업사, 1985)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최승희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