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정심관세음보살대다라니경 ()

목차
관련 정보
불정심관세음보살대다라니경
불정심관세음보살대다라니경
불교
문헌
문화재
고려시대 최씨무신정권의 중심 인물을 위하여 호신용으로 간행된 불교경전. 다라니경.
목차
정의
고려시대 최씨무신정권의 중심 인물을 위하여 호신용으로 간행된 불교경전. 다라니경.
내용

1981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1첩. 목판본. 이 책은 권상에 「불정심관세음보살경」, 권중에 「불정심요병구산방(佛頂心療病救産方)」, 권하에 「불정심구난신험경(佛頂心救難神驗經)」을 싣고, 그뒤에 「일자정륜왕다라니(一字頂輪王陀羅尼)」 · 「자재왕치온독다라니(自在王治溫毒陀羅尼)」 · 「관세음보살보문품(觀世音菩薩普門品)」을 합각(合刻)한 소형 절첩본(折帖本)이다.

이 경은 길이 5.3㎝, 너비 3.5㎝, 두께 0.5㎝의 은제도금내합(銀製鍍金內盒)에 넣어 다시 목제외합에 안치되어 있다. 내합 표면에는 호법선신상(護法善神像)과 그 주위에 운문(雲紋), 그리고 외합 외면에는 칠층보탑과 그 주위에 운문이 각각 압인(押印)되어 있다. 내합 윗부분에는 은제 고리가 좌우에 붙어 있어 호신용 휴대 장구(裝具)임을 알 수 있다. 이 경은 최충헌(崔忠獻)과 최우(崔瑀) · 최향(崔珦) 삼부자가 당시 겪었던 어려운 난을 빨리 해소하고 수복(壽福)을 누릴 것을 발원(發願)하여 판각한 것이다.

경의 상단 문자 윗부분이 합에 넣을 때 약간씩 잘려진 곳이 있고, 소자본이기는 하지만 각자(刻字)에 이지러진 곳이 많고 자면(字面)이 깨끗하지 못하여 판독이 어려운 글자도 적지 않다. 이로써 후쇄본임을 알 수 있다.

고려 중기 최씨무신정권의 중심인물을 위하여 호신용으로 간행된 목판본으로서 당시 신앙의 한 유형을 엿볼 수 있는 자료이다. 국립중앙박물관에 있다.

참고문헌

『국보(國寶) 12 -서예(書藝)·전적(典籍)-』(천혜봉 편, 예경산업사, 1985)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