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흠 ()

근대사
인물
대한제국기 충남 공주의 북접의 간부로 우금치전투에 참전한 천도교인. 농민운동가.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903년(고종 40)
본관
밀양(密陽)
정의
대한제국기 충남 공주의 북접의 간부로 우금치전투에 참전한 천도교인. 농민운동가.
개설

본관은 밀양(密陽). 손광택(孫光澤)의 손자, 손두흥(孫斗興)의 아들로 어머니는 경주 최씨이다. 동학(일명 천도교)의 3대 교주 손병희(孫秉熙)의 아우이며 최시형(崔時亨)의 수제자 중의 한 사람인 손천민(孫天民)은 손병흠의 손위 조카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880년대 손천민의 인도로 형인 손병희와 함께 동학에 입도하였다. 그리하여 최시형을 도와 동학의 포교에 주력하였으며 관의 체포령을 피해 숨어지내는 최시형의 은신처 마련에 힘썼다.

1892∼1893년에는 교조신원운동에도 적극 참여하였으며, 또한 1894년의 동학농민전쟁 당시에는 제2차동학농민군의 봉기에 북접(北接)의 간부로 참여하여 우금치전투·논산전투 등에서 활약하였다. 그러나 동학농민전쟁이 실패함에 따라 재차 최시형을 모시고 도피생활을 해야만 하였다.

1898년 7월 최시형이 순도(殉道)한 뒤로는 3대 교주인 손병희를 보좌하여 동학의 재건에 진력하였다. 특히 1900년을 전후하여 손병희의 도일(渡日)에 참여하였으며, 후일 동학의 후신인 천도교 창건의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일본과 국내를 오가며 애쓰던 중 뜻을 이루지 못하고 급서하였다.

참고문헌

『의암손병희선생전기』(의암손병희선생기념사업회, 1967)
「본교역사」(『동학농민운동편』, 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96)
「천도교회사초고」(한국학문헌연구소, 『동학사상자료집』 1, 197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