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학본원 ()

목차
관련 정보
이수신편 / 운학본원
이수신편 / 운학본원
언어·문자
문헌
조선후기 학자 황윤석이 저술한 한자음 관계 운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후기 학자 황윤석이 저술한 한자음 관계 운서.
내용

『이수신편(理藪新編)』 권20에 수록되어 있다. 『이수신편』 권20에는 ‘운학본원’이라는 큰 제목 아래 「운법횡도(韻法橫圖)」(李世澤)를 14장에 걸쳐 전재하고, 『삼운성휘(三韻聲彙)』에 의거하여 두 장 반에 걸쳐 횡도 안 한자의 한음(漢音) 운모음(韻母音)을 한글로 표기하였다.

이어서 「운법직도(韻法直圖)」를 26장에 걸쳐 전재하고, 역시 『삼운성휘』에 의거하여 한 장 반에 걸쳐 직도 하지 않은 한자의 한음 운모음을 한글로 표기하였으며, 송나라 소옹(邵雍)의 『경세운법(經世韻法)』도 소개하였다.

이 밖에 「세종대왕훈민정음본문자모(世宗大王訓民正音本文字母)」라 하여 훈민정음의 23자모와 신경준(申景濬)의 36자모를 통합한 자모표를 보이고, 『훈민정음』 초중종성도(初中終聲圖:삼운성휘 것과 같음.)를 보인 뒤, 박성원(朴性源)의 『화동정음통석운고(華東正音通釋韻考)』 범례에서 일부를 인용하여 한글에 관한 관심을 보였다.

권20 56장 이하의 잡록에서는 『계림유사(鷄林類事)』·『훈몽자회(訓蒙字會)』·『조선부(朝鮮賦)』(董越) 등 내외 서적에서 몇 단어씩 뽑아 어원을 밝혔으며, 권20 61장 이하에서 범자(梵字)와 몽고자를 전재하고 한글로 표기하였고, 66장에서는 신경준의 『운해훈민정음(韻解訓民正音)』 책머리에 있는 것과 똑같은 「제국서자(諸國書字)」 표를 실었는데, 이것은 한(漢)나라·몽골 등 12개국의 문자를 보기로 보인 것이다.

참고문헌

『신국어학사(新國語學史)』(김민수, 일조각, 1980)
『신고국어학사(新稿國語學史)』(유창균, 형설출판사, 1969)
「실학시대학자(實學時代學者)들의 업적(業績)에 대하여」(강신항, 『교육논총』창간호, 성균관대학교교육대학원, 1985)
「황윤석(黃胤錫)의 이수신편(理藪新編)의 고찰(考察) -특(特)히 어학연구(語學硏究)를 중심(中心)으로 하여-」(이숭녕, 『도남조윤제박사회갑기념논문집』, 1964)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