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 ()

이광
이광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만주에서 신흥학교를 설립하였고, 대한민국임시의정원 의원, 임시정부 북경주재외무위원 등을 역임한 관료 · 독립운동가.
이칭
성암(星巖)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79년(고종 16)
사망 연도
1966년
출생지
충청북도 청주
정의
일제강점기 때, 만주에서 신흥학교를 설립하였고, 대한민국임시의정원 의원, 임시정부 북경주재외무위원 등을 역임한 관료 · 독립운동가.
생애 및 활동사항

호는 성암(星巖). 충청북도 청주 출신. 1894년 한성사범학교(漢城師範學校)에 입학했으며, 1904년 일본으로 건너가 와세다대학[早稻田大學]에서 정치경제학을 공부하였다. 1905년 학교를 중퇴하고 귀국, 서울 상동(尙洞)의 공옥학교(攻玉學校) 교사로 취임하여 청소년 교육에 노력하였다.

한편, 1907년 전덕기(全德基)·이동녕(李東寧)·양기탁(梁起鐸)·이회영(李會榮) 등이 주도하는 애국계몽단체인 신민회(新民會)에 가입, 주권수호운동을 전개하였다. 1910년 일제에게 주권이 강탈당하자 공옥학교를 사직하고 만주로 망명, 이시영(李始榮)과 같이 교민의 자치기관인 경학사(耕學社)와 독립운동 인재를 양성할 신흥학교(新興學校)를 설립하여 유하현 삼원보(柳河縣三源堡) 일대에 독립운동기지를 건설하였다.

1912년 중국 상해에 가서 신규식(申圭植)이 주도하는 동제사(同濟社)에 가입하였으며, 난징[南京]의 민국대학(民國大學)에 입학하여 1916년에 졸업하였다.

1919년 대한민국임시의정원의원으로 선출, 정부를 수립하는 데 힘을 모았다. 1921년 임시정부 외무부의 북경주재외무위원으로 임명되어 한중 양국의 외교연락 업무를 담당하기도 하였다.

1932년 난징에서 각 단체 연합체인 한국광복진선(韓國光復陣線)을 결성하고, 1938년에는 임시정부의 후난성[湖南省] 외교연락대표로 활동하였다.

1945년 광복 이후 임시정부 화북 선무단장(華北宣撫團長)으로 화북지방 재류교포의 귀국사무를 맡아 보았다. 그 뒤 귀국하여 충청북도지사·감찰위원회위원장·체신부장관 등의 요직을 역임하였다.

상훈과 추모

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독립운동사』4(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2)
『대한민국독립운동공훈사』(김후경·신재홍, 한국민족운동연구소, 1971)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신재홍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