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경호 ()

장경호
장경호
경제
인물
해방 이후 동국제강주식회사, 동국건설 등을 설립한 기업인.
이칭
대원, 大圓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99년(고종 36)
사망 연도
1976년
본관
인동(仁同)
출생지
부산광역시 동래구
관련 사건
3·1운동
정의
해방 이후 동국제강주식회사, 동국건설 등을 설립한 기업인.
개설

본관은 인동(仁同). 호는 대원(大圓). 부산 동래 출신. 아버지는 장윤식(張允植)이며 어머니는 문염이(文念伊)로 4남 중 3남이다. 8세 되던 해 어머니를 따라 통도사(通度寺)를 찾게 되면서 평생동안 불심(佛心)을 가지게 되었다. 15세 때 추명순(秋命順)과 혼인하였다.

생애 및 활동사항

14세 되던 해 보성고등보통학교에 진학, 19세 되던 해 졸업하였다. 이 때 마침 3·1운동이 일어나자 이에 합류하였다. 그 뒤 일본경찰의 수사망을 피하여 도일하였다가 일본유학을 포기하고 향리로 돌아와 실업계에 투신할 것을 결심한다. 1920년 부산 초량동 부산중앙시장에 대궁양행을 열고 가마니 매매업을 하였다.

그 뒤 1935년 부산 광복동에 남선물산이라는 회사를 설립하여 사업을 확장하였다. 남선물산은 가마니공장 외에도 수산물 전국도매업과 미곡사업, 정미소 경영, 그리고 양철로 석유깡통을 만드는 제조업에도 착수하였는데 크게 번창하였다.

8·15광복 후, 재일동포가 하던 신선기를 인수, 1949년 조선선재주식회사를 설립하고, 제정·제선업체로 철강업계로의 첫발을 내디뎠다. 1954년 7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동에 동국제강주식회사를 창업하였다.

1963년 부산광역시 동호동 갯벌 21만 평을 매립, 부산공장에 현대식 압연시설을 설치, 본격적인 제강시대의 개막과 더불어 철근생산 전문업체로서의 기반을 구축하였다.

1967년 철강재 수출입 창구이자 주물·철골생산 업체인 대원사(大圓社)를 설립하고, 1968년 철골 시공업체이자 환경오염방지업체인 동국건설(東國建設)을 설립하였으며, 1971년에는 부산신철(釜山伸鐵)을 설립하였다.

1979년에는 특수강, 주물단조 및 기계장치업에의 중공업 진출을 위하여 1961년에 설립한 부산제철소를 동국중기공업(東國重機工業)으로 확대, 설립하였다.

또한 1973년에 중앙투자금융(中央投資金融)을 설립하였고, 1985년에는 국제그룹 해체에 따라 냉연강판 생산업체인 연합철강공업주식회사(聯合鐵鋼工業株式會社)와 농기계 생산업체인 국제종합기계주식회사(國際綜合機械株式會社)를 인수하여 14개 계열기업군을 거느리는 그룹으로 발전하였다.

한편 불교의 대중화·현대화·생활화를 위하여 1970년에 장학재단 대원정사(大圓精舍)를 설립, 1973년 5월 서울특별시 용산구 후암동에 대원불교회관을 건립하였으며, 불교방송과 불교병원의 설립을 추진하였다. 1975년 7월 개인소유 30억 원의 전재산을 호국불교 중흥사업을 위하여 헌납, 우리나라 불교 중흥에 큰 자취를 남겼다.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