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령강 ()

목차
자연지리
지명
황해도 신천군 두라면과 벽성군 이율면의 지남산(指南山, 623m)에서 발원하여 재령평야를 관류하여 대동강으로 흘러드는 강.
목차
정의
황해도 신천군 두라면과 벽성군 이율면의 지남산(指南山, 623m)에서 발원하여 재령평야를 관류하여 대동강으로 흘러드는 강.
내용

길이 129㎞. 유역면적 3,671㎢. 가항거리는 38㎞로 300t급의 배가 상류의 상해(上海)까지 운항할 수 있어 재령철산의 철광을 송림제철소에 운반하고, 또 진남포(鎭南浦) 방면으로 비료·잡화의 운반이 활발하였다.

은파천(銀波川)·서흥강(瑞興江)·서강 등의 지류를 합하여 연중 수량이 풍부하다. 풍부한 수량을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평야 가운데 하나인 재령평야의 관개에 이용한다. 조수 때에는 재령강의 역수(逆水)로 말미암아 수면 아래 3m의 저습지까지 생긴 곳도 있다.

재령·신천은 평야의 중심지로 농산물의 집산지이며, 유역에서는 밀·콩·목화·담배가 생산되고 철을 비롯한 광산물의 산출도 많다.

이중환의 『택리지』에서도 강 유역의 토지는 기름져 오곡과 목화가 잘 되고, 연철(鉛鐵)이 산더미처럼 나오며, 강둑을 따라 논이 펼쳐지고 그곳에서 나는 쌀은 질이 좋아 나라에 진상하였다고 기록하고 있다.

참고문헌

『신한국지리(新韓國地理)』(강석오, 대학교재출판사, 1984)
『황해도지(黃海道誌)』(황해도지편찬위원회, 198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