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암터널 (tunnel)

목차
교통
지명
강원도 정선군 사북읍 고한역과 태백시 추전역 사이에 있는 태백선의 터널.
목차
정의
강원도 정선군 사북읍 고한역과 태백시 추전역 사이에 있는 태백선의 터널.
개설

태백선은 강원도의 지하자원을 수송하기 위하여 산업철도로 건설되었으며, 험준한 산맥을 꿰뚫는 터널이 많다. 그 가운데 정암터널은 중앙선과 태백선이 분기하는 제천역에서 83㎞ 지점에 건설되었다. 단면형태는 말굽형[馬蹄型]으로 길이 4,505m, 너비 3.9m, 높이 5.9m의 단선철도로 건설되었다.

현황

1973년 2월 28일 개통되었으며 터널의 길이는 4,505m로, 순수한 우리 기술진에 의하여 만들어진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철도터널이었다. 그러나 1999년 5월 18일에 전라선죽림온천·관촌 간에 슬치터널이 6,128m로 개통되면서, 정암터널은 일반철도 최장터널의 지위를 상실하였다. 슬치터널도 한때 일반철도의 최장터널이었고, 영동선의 흥전·나한정역 사이의 스위치백 구간을 대신하기 위해 강원도 태백시 백산동·삼척시 도계읍을 잇는 16.2㎞의 솔안터널이 완공되어 일반철도에서 가장 긴 터널이 되었다. 솔안터널은 2012년에 개통되었으며, 루프(Loop)형 터널이다.

참고문헌

『토목시공법』(임병조 외, 야정문화사, 1987)
『한국토목사』(대한토목학회, 1973)
한국철도공사(www.korail.com)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