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홍진 ()

목차
회화
인물
고려시대 북송 묵죽화의 대가인 문동의 그림에 버금간다는 평을 받은 화가. 선비화가.
이칭
이안(而安)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본관
압해(押海)
주요 관직
비서감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고려시대 북송 묵죽화의 대가인 문동의 그림에 버금간다는 평을 받은 화가. 선비화가.
내용

본관은 압해(押海 : 지금의 나주). 자는 이안(而安). 고종 때 벼슬이 비서감(祕書監)이었고 시문과 묵죽으로 이름이 높았다.

지금 남아 있는 그림은 한 점도 없으나 그와 동시대 사람인 이규보(李奎報)의 『동국이상국집』에는 이규보 자신, 또는 당시의 문신 최종준(崔宗峻) 등이 그에게 그림을 그려받고 지은 찬(贊)이 여러 편 수록되어 있다.

당시에 그의 묵죽화를 북송의 사대부 묵죽화의 대가인 문동(文同)의 그림에 버금간다고 평하였으니 상당한 수준에 올랐던 것으로 추측된다.

그는 종이에 묵죽을 그리기 싫어하여 가난한 선비 이규보도 비단을 구해다 주어야 묵죽을 그려받을 수 있었다는 일화가 있다. 선비화가로서는 드물게 초상화에도 뛰어나 이규보는 자기의 초상화를 부탁하여 그려받고 이에 감사한 글도 남겼다.

최자(崔滋)의 『보한집(補閑集)』에도 그의 문장과 묵죽을 찬미한 글이 실려 있다. 기록들만으로는 그의 묵죽화 양식을 알 수 없지만 그의 존재는 고려시대 문인들 사이에 묵죽화가 널리 행하여졌음을 알려준다는 면에서 의의가 크다.

참고문헌

『조선화론집성(朝鮮畵論集成)』(고유섭, 경인문화사, 1976)
『한국회화대관(韓國繪畵大觀)』(유복렬 편, 문교원, 1969)
『한국서화인명사서(韓國書畵人名辭書)』(김영윤, 한양문화사, 1959)
『근역서화징(槿域書畵徵)』(오세창, 계명구락부, 1928)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