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징규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후기 첨지중추부사를 역임한 의관.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주요 관직
첨지중추부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후기 첨지중추부사를 역임한 의관.
생애 및 활동사항

효종의 총애를 받아 1658년(효종 9) 사복시주부에 특제(特除)되었으나, 의관을 일시의 사은(私恩)으로 특수(特授)하였다고 하여 물의를 빚게 되었다.

1659년 사복시주부의 임명이 부당하다는 헌부(憲府)의 여러 차례에 걸친 상소에 따라 특수의 명을 환수당하였다. 효종의 병을 오진한 결과 병이 중해져 효종이 죽자, 어의(御醫)로서 논병의약(論病議藥)을 어의 유후성(柳後聖)의 말만 듣고 군부(君父)의 병을 생각하지 않았다는 죄명으로 유후성과 함께 유배되었다.

1661년(현종 2) 명성왕후(明聖王后)의 병이 심하여지자 양사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현종의 명에 의하여 배소에서 소환되어 왕후의 병을 치료하고 1662년에 첨지중추부사에 특제되었다.

그러나 1663년에 옥후(玉候)가 미령(未寧)하여 상하가 걱정함에도 불구하고 취중에 진찰하러 출입하였으므로 불경의 죄로 나문정죄(拿問定罪)되었다.

참고문헌

『효종실록(孝宗實錄)』
『현종실록(顯宗實錄)』
『현종개수실록(顯宗改修實錄)』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