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등 ()

목차
관련 정보
좌등
좌등
공예
물품
실내를 밝히는 등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실내를 밝히는 등기.
내용

표준치수 높이 73∼108㎝, 너비 30∼40㎝. 방형의 등기구로서 양실(洋室) 거실등과 같이 실내의 분위기를 밝혀주는 구실을 한다.

구조는 사면기둥과 천판(天板)으로 되었으며, 사(紗)나 백지를 발라 불빛이 은은히 비치도록 되어 있고, 최근에는 유리로 대치하고 있다.

한 면은 여닫이 문짝으로 만들어 내부에 주석촛대를 사용하기 편하게 되어 있으며, 천판은 약간의 경사를 주어 환기가 되도록 구멍이 뚫려 있고, 그 상부에는 들고 다니기 편하도록 주석 손잡이가 달려 있다.

장롱에서 보이는 머름칸 장식이 상하단에 양각 또는 투각(透刻 : 뚫어 파서 모양을 나타냄)으로 되어 있고, 안상문(眼象文)이 상례적으로 시문되어 있다. 장식문양으로는 안상문 외에 당초문·보상화문·십장생·쌍학문 등도 보인다.

그리고 하부 끝에는 역시 장롱에서 볼 수 있는 마대형(馬臺形) 풍혈(風穴) 장식의 얕은 다리가 있다. 대체로 쇠목과 기둥의 짜임으로 되어 있는 촉짜임이 보이고, 경우에 따라 나무못을 박은 것이 있다.

관련 미디어 (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