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왕호국반야경 권1~4 ( ~)

목차
관련 정보
불교
문헌
문화재
11세기 초 에 간행한 『인왕반야경』을 풀이한 주석서. 불교서.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주인왕호국반야경 권1~4(注仁王護國般若經 卷一~四)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1986년 11월 29일 지정)
소재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9길 10-10 (충정로2가) (재)현담문고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11세기 초 에 간행한 『인왕반야경』을 풀이한 주석서. 불교서.
내용

1986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4권 1책. 목판본. 의천(義天)이 속장경(續藏經)을 간행하기 위하여 만든 『신편제종교장총록(新編諸宗敎藏總錄)』에 의하면, 과문(科文) 1권이 붙어 있다고 되어 있는데, 이 판본에는 그 과문이 결락되어 간기(刊記)를 잃었다. 그러나 일본 도다이사(東大寺) 소장의 『대방광불화엄경수소연의초(大方廣佛華嚴經隨疏演義鈔)』와 대동급문고(大東急文庫)의 『정원신역화엄경소(貞元新譯華嚴經疏)』 등의 속장경과 비교해보면, 판식(板式) · 판각 기법(板刻技法) 등이 비슷하고 ‘건(建)’자에 피휘결획(避諱缺劃)한 것(건)이 여러 곳에 보이고 있어 11세기 초에 개판한 의천의 속장경의 하나인 것으로 추정된다.

전체적으로 여러 곳에 보각(補刻)과 보판(補板)이 섞여 있어 속장경 원각본(原刻本)의 보판에서 찍어낸 후쇄본(後刷本)임을 알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 거의 전래되지 않는 속장경 판본인 점에서 그 가치가 인정된다. (재)아단문고에 있다.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박상국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