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핵사 ()

목차
조선시대사
제도
조선시대 중국에 보내는 특별사행.
목차
정의
조선시대 중국에 보내는 특별사행.
내용

중국에서 일어난 조선인들의 범죄를 중국 관원과 함께 조사하기 위한 임무를 띠었다. 정3품 당상관 이상의 관원 중에서 임명되어 파견되었다.

1711년(숙종 37) 3월평안도 위원의 조선인들이 국경을 넘어가 살인사건을 일으켰을 때 송정명(宋正明)을 참핵사로 파견하였고, 1748년(영조 24)에는 청나라 심양에서 조선인 범죄를 심리하기 위하여 김상적(金尙迪)을 참핵사로 파견한 일이 있다.

조선 후기에는 조선인들이 청나라의 국경을 넘어가 물의를 일으키는 일이 잦아 참핵사가 파견되는 일이 많았다.

참고문헌

『숙종실록(肅宗實錄)』
『영조실록(英祖實錄)』
『증보문헌비고(增補文獻備考)』
집필자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