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주서원 묘정비 ( )

목차
관련 정보
창주서원 묘정비
창주서원 묘정비
서예
유적
문화재
충청북도 옥천군 이원면에 있는 조선후기 창주서원 창건 과정을 기록한 묘정비. 비.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옥천 창주서원 묘정비(沃川 滄州書院 廟庭碑)
지정기관
충청북도
종목
충청북도 시도기념물(1996년 01월 05일 지정)
소재지
충북 옥천군 이원면 이원3길 24 (이원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충청북도 옥천군 이원면에 있는 조선후기 창주서원 창건 과정을 기록한 묘정비. 비.
내용

1697년(숙종 23) 건립. 1996년 충청북도 기념물로 지정되었다. 비신의 높이 169㎝, 너비 89㎝, 두께 44.5㎝.

비문의 글씨체는 예서(隷書)인데, 아래쪽이 마멸되어 지은이와 쓴 이를 확인할 수는 없으나 각각의 첫 글자인 “恩”과 “安”은 은진(恩津) 송시열(宋時烈)과 안동(安東) 김수증(金壽增)이다. 원래 비문은 1689년(숙종 15)에 짓고 쓰여졌으나 비를 세우지 못하다가 1697년에 가서 추기(追記)를 더해 세웠다. 추기도 예서이지만 비문 서풍과는 다소 상이하며, 짓고 쓴 사람은 미상이다.

창주서원은 이곳 출신으로 임진왜란 때 의병장으로 활약하다 금산 전투에서 순절한 중봉(重峯) 조헌(趙憲, 1544∼92)과 유학자 신독재(愼獨齋) 김집(金集, 1574∼1656)의 덕을 기리기 위해 창건되었다. 몇 차례 서원 건물을 옮겨 다니다가 1689년 이산(伊山) 서쪽 기슭의 경승지에 건립하였다. 그 뒤 청나라 황제의 사액(賜額)을 받게 되자 그간의 내력을 적어 이 비를 세우게 되었다.

참고문헌

『한국금석문대계(韓國金石文大系)』 2 -충청남북도편-(원광대학교출판국, 1981)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