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주집 ()

목차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학자, 전극염의 시 · 서(序) · 전 · 유사 등을 수록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학자, 전극염의 시 · 서(序) · 전 · 유사 등을 수록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활자본. 서문·발문이 없어 편자와 간행시기는 알 수 없다. 권1은 시 203수, 권2는 서(序) 3편, 전(箋) 4편, 상량문 2편, 비음기(碑陰記) 1편, 행장 1편, 유사 2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시는 당·송의 명작을 모방한 것이 많으며, 시문이 청아하고 품격이 높다. 「훈세(訓世)」·「탄로(歎老)」·「병후(病後)」 등은 후손을 훈계하는 내용의 시이다. 「궁거구점(窮居口占)」·「식빈(食貧)」·「맥반(麥飯)」은 선비의 살림살이의 곤궁상을 묘사한 것인데, 여유있는 생활을 동경하는 갈등이 잘 묘사되어 있다.

「규원(閨怨)」·「북부원(北婦怨)」에서는 병자호란 뒤 청나라가 조공의 명목으로 우리나라 처녀들을 데려가는 처사를 비난하고, 부모를 이별하고 타국에 인질로 끌려가는 처녀들의 원한을 잘 나타내고 있다.

「표달(豹獺)」도 역시 청나라의 사신들이 사납고 악독한 것을 이리와 표범에 비유하여 그들의 횡포를 규탄한 글이다. 서 중 「동도감구서(東都感舊序)」는 아버지가 경주부윤으로 부임하였을 때 수행하여 경주를 살펴보고 지난날 천년사직의 번화를 회고한 글이다.

전 중 「대전탄일하전(大殿誕日賀箋)」은 임금의 생일날 보낸 축하의 글이며, 그 밖에 왕비가 죽었을 때 애도의 뜻으로 지은 「중궁전승하진위전(中宮殿昇遐陳慰箋)」, 원손의 탄생을 축하한 「원손탄생하전(元孫誕生賀箋)」이 있다.

집필자
권오호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