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 천황산 요지 ( )

목차
관련 정보
울주 천황산 요지 전경
울주 천황산 요지 전경
공예
유적
문화재
울산광역시 울주군 상북면에 있는 조선시대 백자를 굽던 가마터.
목차
정의
울산광역시 울주군 상북면에 있는 조선시대 백자를 굽던 가마터.
내용

1964년 사적으로 지정되었다. 지정면적 195,702㎡. 석남사(石南寺)에서 서남쪽으로 12㎞쯤 산을 오르면 천황산의 봉우리 중 평평한 고원지대가 전개되며, 이 고원에 연한 완만한 경사진 초지(草地)에 백자 가마터 6기(基)가 있다. 우리나라 가마터 중에서 가장 험준하고 높은 산 위에 있는 가마터일 것이다.

출토되는 백자의 기형(器形)은 발, 잔, 접시 등이며 대부분 작은 파편이다. 접시 중에는 구연(口緣)이 외반(外反)된 것과 내만(內灣)된 것, 또는 꺾여서 사면(斜面)으로 세워진 것이 있고, 굽이 높은 제기도 있다. 순백자가 대부분이나 철화백자편(鐵畵白磁片)이 섞여 있으며, 문양은 간략한 초문(草文), 원문(圓文), 원점문(圓點文) 등이 나타나 있다.

굽은 평저형(平底形)과 안굽형이 있으며, 크고 높직한 것도 있다. 굽바닥에는 내화토(耐火土)를 빚어 받쳐 만들었다. 유색(釉色)은 회백색이며 담갈색을 머금고 있는 것으로 보아 태토와 유약내에 철분 등의 함유가 있고, 환원번조가 잘 이루어지지 않았음을 짐작하게 한다.

수집된 도지미[도침(陶枕)]의 단면이 직각삼각형인 것으로 보아 가마의 바닥은 완만한 경사면을 이루었을 것으로 추측된다.

참고문헌

『문화재대관』-사적편-(문화재관리국, 1975)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