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석유고 ()

목차
관련 정보
하석유고
하석유고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문신 · 학자, 한필교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79년에 편집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문신 · 학자, 한필교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79년에 편집한 시문집.
내용

6권 3책. 필사본. 1879년(고종 16) 아들 장석(章錫)이 간행하기 위하여 편집해 놓은 것이다. 권말에 장석의 발문이 있다. 연세대학교 도서관에 있다.

권1·2에 시 393수, 권3·4에 사(辭) 1편, 부(賦) 1편, 소(疏) 1편, 서독(書牘) 13편, 서(序) 13편, 기 9편, 제발(題跋) 13편, 권5·6에 잡저 20편, 제문 26편, 행장 2편, 묘지명 4편, 부록인 가장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사신으로 청나라에 가서 보고 듣고 느낀 것을 읊은 것이 많다. 또한, 우리나라와 중국의 명승고적을 유람하며 지은 것인데, 「등압구정(登狎鷗亭)」·「죽루(竹樓)」·「연광정(練光亭)」·「기자묘(箕子墓)」·「심양성(瀋陽城)」·「산해관(山海關)」·「서호(西湖)」 등이 대표적이다. 그 밖에 「사충사(四忠祠)」와 「선죽교(善竹橋)」는 국정이 어려워지자 옛 충신들을 생각하며 읊은 것이다.

「차귀거래사(次歸去來辭)」와 「속적벽부(續赤壁賦)」는 중국의 문장가인 도잠(陶潛)과 소식(蘇軾)의 작품을 모방해 지은 글이다.

서(書)의 「상외구연천홍공(上外舅淵泉洪公)」은 장인 홍석주(洪奭周)에게 보낸 글로, 상례 중 미진한 대목을 네 차례에 걸쳐 질의한 것이다. 「상홍좨주직필(上洪祭酒直弼)」은 홍직필과 학문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이다.

기의 「유속리산기(遊俗離山記)」·「옥과동기(玉果洞記)」·「선유동기(仙遊洞記)」는 작자의 문장력이 돋보이는 기행문이다.

「삼정구폐대책(三政救弊對策)」은 친시(親試)에서 제출한 과제다. 먼저 삼정의 변천 과정을 편년식 서술체로 기술하고, 시행 과정에서 여러 차례 야기된 각종 폐단을 유형별로 열거한 뒤 당시 시정 대책의 허점을 지적, 그 근본 대책을 건의한 내용이다.

「송두신문(送痘神文)」은 당시 천연두가 유행하자 그것을 물리치기 위해 지은 제문이다. 그 밖에 호랑이도 의리를 안다고 주장한 「호설(虎說)」이 있다.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권오호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