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산집 ()

목차
유교
문헌
조선 후기의 학자, 김표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1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후기의 학자, 김표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1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3권 3책. 목판본. 1911년 문인 김두기(金斗起)·김봉림(金鳳林) 등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고홍규(高鴻逵)·김두표(金斗彪)의 서문과, 권말에 김두기·김봉림의 발문이 실려 있다. 이화여자대학교 도서관에 있다.

현재 첫권만 남아 있어 저자의 인적 사항을 자세히 알 수 없다. 다만, 서문에 남긴 저작으로 시문 및 사서문대(四書問對)를 합쳐 모두 3권이 있었음을 알 수 있다.

현재 남아 있는 권1에는 오언절구 23수, 오언사율 20수, 오언장편 8수, 칠언절구 54수, 칠언사율 307수가 실려 있다. 생활주변에서 얻은 느낌이나 벗들과의 차운·수작 및 만사가 대부분을 차지한다. 영물에 있어서는 담담하고 청아한 격조를 느낄 수 있다.

감시입격시인 「사도여일중천(斯道如日中天)」과 진사입격시인 「순지덕치화어상기지악소화어하(舜之德致和於上虁之樂召和於下)」 등은 모두 장편시로, 당시의 과제(科題) 입격시의 수준을 이해하는 데 참고가 된다.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