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명옹주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후기 제16대 인조의 첫째 딸인 옹주.
인물/전통 인물
성별
여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본관
전주(全州)
주요 관직
옹주
관련 사건
김자점의 역모사건
정의
조선후기 제16대 인조의 첫째 딸인 옹주.
개설

본관은 전주(全州). 인조의 서녀이며, 어머니는 귀인(貴人) 조씨(趙氏)이다. 어려서부터 총명이 남달라 인조의 총애를 독차지하였다. 1647년(인조 25) 옹주 책봉과 함께 반정공신 김자점(金自點)의 손자 세룡(世龍)과 혼인하여 극진한 부귀를 누렸다.

생애 및 활동사항

1651년(효종 2) 김자점이 역모사건의 주범으로 처형되고 일가가 적몰되자, 귀인 조씨의 간상(奸狀)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친며느리인 숭선군 이징(崇善君 李澂)의 부인 신씨(申氏)를 모해하는 데 동조하여 종을 시켜 갖은 악독한 일을 저지른 것이 탄로나서 폐서인(廢庶人)의 처분을 받고 진도에 유배되었다.

얼마 뒤 다시 통천에 안치되고, 이듬해 경기도 이천에 이배되어 위리안치되었다. 효종의 지극한 우애에 힘입어 죄인의 몸이면서도 몸이 아플 때는 의약품이 하사되었고 철이 바뀔 때마다 의복도 하사되었다. 1658년 효종의 특명으로 풀려나 서울로 돌아왔으나, 복호되지는 못하였다.

참고문헌

『광해군일기(光海君日記)』
『인조실록(仁祖實錄)』
『효종실록(孝宗實錄)』
『선원계보(璿源系譜)』
집필자
권오호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