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실 ()

목차
고대사
인물
남북국시대 때, 통일신라의 사량부 출신으로 변방에서 복무한 군인.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경주(사량부)
목차
정의
남북국시대 때, 통일신라의 사량부 출신으로 변방에서 복무한 군인.
개설

진평왕 때 열녀인 설씨녀(薛氏女)의 남편이다. 사량부(沙梁部) 출신으로 가난하지만 정직한 마음의 소유자였다.

생애

당시에 가난하지만 용모가 아름답고 행실이 의젓해 인근 사람들의 흠모를 받던 설씨녀를 사모하고 있었다.

그런데 마침 설씨녀는 늙고 병든 아버지가 변방의 수자리를 서게 되어 크게 걱정을 하고 있었다. 이 소식을 들은 가실은 설씨집에 찾아가 자신이 그 역을 대신하겠다고 자원하였다. 그리고 가실과 설씨녀는 방수(防戍)가 끝나면 혼인하기로 약속하였다.

그 뒤 가실은 군대에 나아갔으나, 약속한 3년이 지나도 당시의 군사상 어려움으로 집으로 돌아오지 못하고 계속 복무하게 되었다. 설씨녀의 아버지는 약속기간이 지나 6년이 되어도 돌아오지 않자, 그녀를 다른 남자에게 혼인시키려 하였다.

바로 이때 가실은 전선에서 돌아와 마침내 날짜를 받아 두 사람은 결혼을 하고 일생을 해로하였다. → 설씨녀

참고문헌

『삼국사기』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