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재선생유지 ()

목차
관련 정보
부안 간재 선생 유지 전경
부안 간재 선생 유지 전경
유교
유적
문화재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에 있는 조선후기 학자 전우 관련 건축물.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간재선생유지(艮齋先生遺址)
지정기관
전라북도
종목
전라북도 시도기념물(1974년 09월 27일 지정)
소재지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계화면 계화로 569 (계화리 산8번지)
목차
정의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에 있는 조선후기 학자 전우 관련 건축물.
개설

전우는 1841년(헌종 7)전주에서 태어나 성리학 연구에 전념하여 이이(李珥)와 송시열(宋時烈)의 사상을 신봉하였고, 한일합병에 통분하여 1910년부터 1922년까지 계화도(界火島)에 들어가 후배양성에 전념하였다.

간재선생유지는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계화면 계화리 산8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1974년 9월 27일 전라북도(현, 전북특별자치도) 기념물로 지정되었으며, 조성칠씨가 관리하고 있다.

내용

648㎡ 정도 되는 유지에는 전우가 죽은 지 11년 뒤인 1933년에 제자들이 계양사(繼陽祠)라는 사우를 지어 전우를 향사하고 있다. 계양사 좌측에는 당시 강당으로 사용되었던 계화재(繼華齋)가 있는데 지금은 관리인이 살고 있다. 유지 앞 바닷가 청풍대(淸風臺)에는 전우의 숭고한 생애를 기리는 ‘중류지주(中流砥柱) 백세청풍(百世淸風)’비가 윤용구의 글씨로 새겨져 있다.

참고문헌

『전북문화재대관(全北文化財大觀) -도지정편(상)-』(전라북도, 1997)
『문화재지(文化財誌)』(전라북도, 1990)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유철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