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석덕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우부승지, 호조참판, 대사헌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자명(子明)
완역재(玩易齋)
시호
대민(戴敏)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395년(태조 4)
사망 연도
1459년(세조 5)
본관
진주(晉州)
주요 저서
완역재집(玩易齋集)
주요 관직
우부승지|호조참판|대사헌
정의
조선 전기에, 우부승지, 호조참판, 대사헌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진주(晉州). 자는 자명(子明), 호는 완역재(玩易齋). 아버지는 동북면도순문사 강회백(姜淮伯)이며, 심온(沈溫)의 사위이고, 아들이 강희맹(姜希孟)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태종 초에 음사(蔭仕)로 계성전직(啓聖殿直)이 되었으며, 공조좌랑으로 재직 중이던 1416년(태종 16)에 천추사(千秋使)가 가지고 간 무역품 중에서 공조가 납품한 은이 가짜로 판명됨에 따라 파직되었다가 곧 복직되었다.

세종 초에 지양근군사(知楊根郡事)로 발탁되어 선정을 베풀면서 인수부소윤(仁壽府少尹)에 승진되어 집의를 역임하였고, 1442년(세종 22) 겸지형조사(兼知刑曹事), 동부승지 등을 거쳐 이듬해 우부승지가 되었다.

그 뒤 좌부승지와 좌승지를 역임하고, 1444년에 호조참판으로 승진, 이듬해에 대사헌, 1446년에는 산릉도감제조(山陵都監提調)가 되어 세종비 소헌왕후(昭憲王后)의 국상에 참여하였다.

1447년 개성부유수로 출사했다가 1449년 중추원사로 입조하였고, 1450년(문종 즉위) 동지중추원사, 이어 지돈녕부사(知敦寧府事), 1455년(세조 1)에는 원종공신(原從功臣) 2등으로 책록되면서 가자(加資)되었다.

일생 동안 학문에 힘쓰고 청렴강개하였으며, 효우(孝友)가 지극하여 명망이 높았다. 시호는 대민(戴敏)이다.

저서로는 『완역재집(玩易齋集)』이 남아 있다.

참고문헌

『태종실록(太宗實錄)』
『세종실록(世宗實錄)』
『세조실록(世祖實錄)』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