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목현비 ()

목차
관련 정보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의 제9대 왕, 덕종의 왕비.
이칭
시호
경목(敬穆)
인물/전통 인물
성별
여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충청북도 청주
주요 관직
현비|제2왕후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고려의 제9대 왕, 덕종의 왕비.
개설

청주 출신, 중서령(中書令)에 추증된 왕가도(王可道)의 딸이다. 현종의 제9비 원질귀비(元質貴妃)와 자매간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왕가도의 본명은 이자림(李子琳)인데, 현종대에 일어난 무신 김훈(金訓) · 최질(崔質)의 난을 진압하고 국정을 왕에게 되돌림으로써 정계에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하였고, 이 후 순조로운 성장의 길을 밟아 재상의 반열에 오르게 되었다.

또, 왕가도는 거란의 침입으로 황폐화된 국도 개경의 나성을 축조하는 등 국방에도 많은 힘을 기울였는데, 그 공으로 현종으로부터 왕씨성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왕실과의 혼인이 맺어지게 되었을 것이다. 왕가도의 정치적 위치는 현종이 죽은 뒤 더욱 확고해졌다. 덕종은 즉위하면서 왕가도의 딸을 맞아들여 현비로 책봉하고 왕가도를 승진시켰으며, 거란의 침입으로 소실된 실록편찬의 책무를 맡기기도 하였다.

그러나 1033년(덕종 2) 왕가도의 대거란 강경책이 반대세력에 의하여 거부되자 왕가도는 신병을 구실로 정계를 은퇴하고, 경목현비의 위치도 흔들리게 되었다. 덕종과 혼인한 시기는 가장 먼저였지만, 3년 뒤에 혼인한 현종의 공주인 경성왕후 김씨(敬成王后金氏)에게 제1왕후 자리를 내어주고 제2왕후로 밀려나게 되었다. 덕종과의 사이에 상회공주(殤懷公主)를 낳았으나 일찍 죽었다. 시호는 경목이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시대의 후비』(정용숙, 민음사, 1992)
「고려칠대실록편찬과 사관」(김성준, 『민족문화논총』1, 영남대학교민족문화연구소, 198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