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북평리 찰피나무 ( 찰피나무)

목차
관련 정보
고성 북평리 찰피나무
고성 북평리 찰피나무
식물
생물
문화재
경상남도 고성군 개천면 북평리에 있는 찰피나무.
목차
정의
경상남도 고성군 개천면 북평리에 있는 찰피나무.
내용

1986년 경상남도 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찰피나무는 피나무과에 속한 낙엽교목으로 꽃대가 좁고 긴 포엽의 중간에 달리는 것이 특징이다. 이 나무는 한그루의 노거목이며 높이 15m, 가슴높이줄기둘레 2.2m, 수관폭은 동서로 14m, 남북으로 18m에 이르며 나무의 나이는 약 250년으로 추정되고 있다. 찰피나무의 잎은 피나무류 중에서 가장 크고 둥굴고 가장자리의 톰니는 예리한 치아상이다. 잎뒤에 흰색의 성상모(星狀毛)가 발생한다. 염주알처럼 생긴 열매가 가을에 익는다. 불교도들은 이나무를 흔히 보리수나무라고 부른다. 이 나무 앞에는 옛날부터 스님들이 앉아서 참선수도하던 넓적한 돌들이 놓여 있는데 하도 오랫동안 사용했기 때문에 스님들이 앉았던 자리가 움푹 하여 빗물이 고일 정도이다.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임경빈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