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나무

목차
관련 정보
광나무
광나무
식물
생물
물푸레나무과에 속하는 상록활엽관목.
이칭
이칭
여정목(女貞木), 정목(楨木), 정목(貞木), 서자(鼠子), 서시목(鼠矢木), 여정자(女貞子), 사절목(四節木), 정여(貞女)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물푸레나무과에 속하는 상록활엽관목.
내용

한자어로는 여정목(女貞木)·정목(楨木)·정목(貞木)·서자(鼠子)·서시목(鼠矢木)·여정자(女貞子)·사절목(四節木)·정여(貞女)라고 한다. 학명은 Ligustrum japonicum THUNB.이다.

납수(蠟樹)·동청목(冬靑木)이라고도 하는데, 납수는 쥐똥나무를, 동청은 사철나무를 가리키는 것이므로 잘못된 표기이다. 겨울에도 잎이 푸르고 떨어지지 않으므로 여자의 굳은 정조에 비유되어 여정이라는 이름을 얻었다고 하며, 서리와 찬바람을 이겨내는 기질로 하여 선비들의 사랑을 받았다고 한다.

광나무는 밑에서 원줄기가 올라와 많은 가지를 내며, 높이는 3∼5m 정도까지 자란다. 잎은 마주 달리고 두꺼우며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길이는 3∼10㎝로, 엽병과 엽맥은 붉은빛이 돈다.

꽃은 흰색으로 7, 8월에 피며, 원추상화서로 달린다. 형태는 깔때기모양이고 향기가 좋다. 열매는 10월경에 검게 익는데, 7∼10㎜의 길이에 둥근 난형(卵形)이다.

내한성이 약하며 전라남도·경상남도 이남의 바닷가와 섬의 산록부에 분포한다. 중부지방에서도 겨울에 주야간의 온도 격차가 작은 곳에서는 자랄 수가 있는데, 이것도 바닷가와 대전 이남의 지방에서 가능하다. 습기와 염분에 잘 견디며 깊고 비옥한 토양에서 잘 자란다.

가을에 종자를 채종하여 이듬해 봄에 파종하거나, 봄·여름에 삽목하여 번식시킨다. 공해에 강하고 맹아력이 높아서 바닷가와 따뜻한 지역의 도심지 생울타리 조성에 좋은 수종이다.

잎에는 마니톨산·우르솔산이 들어 있고, 열매껍질에는 올레아놀산이 함유되어 있다. 한방에서는 가을에 열매를 따서 햇볕에 말린 다음 강장약으로 쓰며, 민간에서는 잎을 삶아서 종기에 바른다.

참고문헌

『임원십육지(林園十六志)』
『동의보감(東醫寶鑑)』
『대한식물도감(大韓植物圖鑑)』(이창복, 향문사, 1982)
『한국식물도감(韓國植物圖鑑)』(정태현, 신지사, 1956)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