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주 평륙리 유적 ( )

목차
선사문화
유적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덕산면에 있는 청동기시대 돌창 · 토기조각 · 사람뼈 등이 출토된 집터.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덕산면에 있는 청동기시대 돌창 · 토기조각 · 사람뼈 등이 출토된 집터.
내용

1964년 영암촌 중계천 제방공사 과정에서 여러 기의 불탄 집터가 발견되었으나 정식발굴은 하지 않고 1964년 북한 청진박물관에서 유물만 수습하였다.

수습된 유물은 돌창·활촉·찔개살·토기조각·사람뼈·짐승뼈·조개껍질 등이다. 토기조각은 검은간그릇이 많고 붉은간그릇도 보인다. 돌창은 슴베[莖部]에 구멍이 있고 화살촉은 단면 마름모꼴의 슴베살촉[有莖鏃]이다.

가늘고 긴 찔개살의 끝부분 단면은 세모꼴이고 슴베부분은 네모꼴이다. 찔개살 길이는 13㎝ 이상이 되나 너비 0.6㎝, 두께 0.3㎝에 불과한 것으로 정교하게 갈아 만들었다. 이들 석기는 팽이형 토기가 출토되는 집터에서도 비슷한 것이 나타나 주목된다.

참고문헌

「함경북도에서 새로 알려진 유적과 유물」(렴주태, 『고고민속』1965년 2호, 사회과학출판사)
집필자
안승모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