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적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전기 충청도관찰사, 형조참판, 행첨지중추부사 등을 역임한 무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490년(성종 21)
주요 관직
행첨지중추부사
목차
정의
조선전기 충청도관찰사, 형조참판, 행첨지중추부사 등을 역임한 무신.
생애 및 활동사항

1474년(성종 5) 무과에 장원으로 급제하였다. 무술 중에서도 특히 활을 잘 쏘아 당대의 명궁으로 알려졌다. 성종의 총애를 받아 선전관으로 등용된 뒤 여러 무관직을 거쳐서 1480년에 오위의 부호군(副護軍)이 되었는데, 북방의 건주야인(建州野人)을 정벌하여 전공을 세웠다.

1481년에 통정대부가 되어 병조참지(兵曹參知)로 승직되었고, 1482년 무과 출신이면서 문관직인 동부승지가 되었으며, 이어서 우승지·좌승지 등을 역임하였다. 이듬해 선위부사(宣慰副使)가 되어 명나라 사신을 맞이하였다.

명나라에 머물 때 각국 사신들이 모인 자리에서 연발연중의 활솜씨를 보여 각국 사신들을 크게 놀라게 하였다. 1486년 동지중추부사(同知中樞府事)가 되었는데, 첩이 자기 적모상(嫡母喪)에 상복을 입지 않았다 하여 문책당한 일이 있었다.

1489년에 형조참판이 되어 품계가 가선대부에 이르렀으며, 곧 행첨지중추부사(行僉知中樞府事)가 되었다.

참고문헌

『성종실록(成宗實錄)』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