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을현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전기 인수부윤, 동지중추원사, 중추원부사 등을 역임한 역관.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주요 관직
중추원부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전기 인수부윤, 동지중추원사, 중추원부사 등을 역임한 역관.
생애 및 활동사항

1417년(태종 17) 절일사(節日使) 통사(通事)가 되고, 이듬해 성절사(聖節使) 통사로 명나라에 다녀와 지사역원사(知司譯院事)가 되었으며, 1423년(세종 5) 대호군(大護軍)이 되었다.

그 해 압마관(押馬官)으로 잡색마(雜色馬) 700필을 요동(遼東)에 진헌하고 돌아와 판선공감사(判繕工監事)가 되고 『요동견문록(遼東見聞錄)』을 썼다. 하등극사(賀登極使) 통사로 명나라에 다녀왔고, 1431년 상호군(上護軍)이 되어 이듬해 소 1,000마리를 요동에 진헌하였다.

1433년 이후 야인(野人)의 침입이 빈번해지자 주문사(奏聞使)로 몇 차례 명나라에 다녀왔다. 1435년 첨지중추원사, 1441년 중추원부사가 되어 사은사로 명나라에 다녀와 이듬해 인수부윤(仁壽府尹)이 되었다.

이어서 동지중추원사를 거쳐 1445년에는 다시 중추원부사를 역임하였다. 명나라의 사절 내왕이 빈번하였던 조선 전기 통사로, 경륜을 쌓은 뒤로는 사신으로 거의 매년 명나라에 파견되어 외교활동을 전개하였다.

참고문헌

『태종실록(太宗實錄)』
『세종실록(世宗實錄)』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