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순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후기 조식의 문인으로, 임진왜란 때 삼가에서 창의한 의병장.
이칭
자협(子協)
매와(梅窩)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51년(명종 6)
사망 연도
미상
본관
신창(新昌)
주요 관직
영변부사
내용 요약

노순은 조선 후기 조식의 문인으로, 임진왜란 때 박사제, 허자대 등과 함께 군사 800여 명을 모아 창의하였다. 그 뒤 의령에서 창의한 곽재우 부대에 합류하여, 곽재우의 휘하에서 군량을 보급하는 임무를 담당하였다. 1595년 영변 부사에 제수되었으나, 45세로 사망하였다.

정의
조선 후기 조식의 문인으로, 임진왜란 때 삼가에서 창의한 의병장.
가계 및 인적 사항

1551년(명종 6)에 태어났으며, 경상우도 초계(草溪) 출신이다. 본관은 신창(新昌), 자는 자협(子協), 호는 매와(梅窩)이다. 남명 조식(曺植)의 문인이다.

주요 활동

1592년(선조 25) 4월 경상우도 초유사(招諭使) 김성일(金誠一)은 함양에서 전(前) 현령 조종도(趙宗道)와 전 직장 이로(李魯)를 통해 도내에 초유문(招諭文)을 지어 반포하였다. 이로는 삼가(三嘉, 지금의 경상남도 합천 지역)로 들어가 황계(黃溪)에 숨어 있던 삼가현감 장령(張翎)을 불러냈다.

노순도 김성일이 보낸 초유문을 읽고 향리의 동지 박사제(朴思齋), 박사겸(朴思兼), 윤언례(尹彦禮), 윤탁(尹鐸), 윤선(尹銑), 정질(鄭晊), 허자대(許子大) 등과 정금당(淨襟堂)에서 회합을 갖고 창의하였다.

노순과 박사제 등은 삼가에서 의병을 일의켜서 800~900명의 병사를 모았다. 이후 노순 등은 의령에서 창의한 곽재우의 의병에 합세하였다. 삼가에서 창의한 의병장들이 곽재우의 부대에 합류하면서 조직과 군세가 더욱 강화되었다. 곽재우는 윤탁을 삼가대장, 박사제를 도총(道總)으로 삼았다. 허자대는 군기 제조를 담당하였고, 노순은 군량 조달을 맡았다. 1595년 영변부사(寧邊府使)에 제수되었다. 1595년(선조 28) 5월 초7일 사제에서 향년 45세로 사망하였다.

상훈과 추모

평안북도 영변에 있는 상음원(霜陰院)에 위패가 봉안되어 있다.

참고문헌

원전

『망우당선생문집(忘憂先生文集)』
『성재선생문집(性齋先生文集)』
『송암집(松巖集)』
『입재집(立齋集)』

논문

장준호, 「임진왜란기 金誠一의 招諭 활동과 戰時行政」(『서강인문논총』 58, 서강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20)
최효식, 「임란기 망우당 곽재우의 의병항전」(『신라문화』 24, 동국대학교 신라문화연구소, 200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