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먼 아우와 호랑이의 도움 (눈먼 아우와 이의 도움)

구비문학
작품
형에 의하여 쫓겨난 아우가 호랑이의 말을 엿들어 성공하고, 그 형은 아우를 본뜨다 망했다는 내용의 설화.
이칭
이칭
거지형제, 착한 아우, 호랑이 이야기 엿듣고 횡재한 동생
정의
형에 의하여 쫓겨난 아우가 호랑이의 말을 엿들어 성공하고, 그 형은 아우를 본뜨다 망했다는 내용의 설화.
개설

신이담(神異譚) 중 응보담(應報譚)에 속한다. ‘거지형제’, ‘착한 아우’, ‘호랑이 이야기 엿듣고 횡재한 동생’ 등으로도 불린다.

1,500년 전의 중국의 불교문학서를 비롯한 여러 나라의 종교설화집에 보이며, 중세에 기록된 『아라비안나이트』와 『펜타메로네』 등에도 실려 있다. 우리나라 전 지역에 걸쳐서 구전되고 있다.

내용

옛날에 악한 형과 착한 아우가 살았는데, 하루는 형이 아우의 눈을 멀게 하고는 내쫓았다. 아우는 나무 위에서 자다가 우연히 호랑이들끼리 하는 말을 엿듣고, 그 말대로 어떤 샘을 찾아가 눈을 씻고 멀었던 눈을 떴다.

또한, 물이 없어 고생하는 마을에 가서 물 나올 곳을 일러 주고 그 보답으로 부자가 되고, 어느 부잣집 외동딸의 병을 고쳐 주어 혼인하게 되었다. 이 말을 들은 형은 아우의 흉내를 내다가 실패하고 벌을 받았다.

의의와 평가

이 설화는 매우 오래된 것이면서, 동시에 전 세계적으로 넓게 분포되어 있다. 톰슨(Thompson,S.)의 유형 분류 613번 ‘두 여행자들(The Two Travelers)’은 두 명의 여행자가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외에는 마른 샘에 물이 솟게 하거나, 불모의 과일나무에 열매를 맺게 하고, 땅속에서 보물을 파내는 등 여러 가지 과업을 수행하여 부자가 된다고 하는 내용이 우리나라의 것과 비슷한 양상을 보인다.

그러나 국내 자료는 두 사람 사이의 관계가 형제 사이라는 점, 비밀 지식을 호랑이나 도깨비 혹은 산신령에게 지시받는 경우도 있다는 점, 최후에 착한 아우가 악한 형을 용서하고 맞아들이는 경우도 있다는 점 등으로 미루어 보아 우애 및 권선징악이라는 주제가 분명하게 드러난다.

이 설화에 내포되어 있는 주요 모티프로는 「흥부놀부」의 선악 형제, 「새의 말을 알아듣는 사람」의 도청, 「도깨비방망이」의 모방 실패 등을 들 수 있다.

참고문헌

『한국구비문학대계』(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80∼1988)
The Types of Folktales(Thompson,S., Helsinki, 1961)
The Folktale(Thompson,S., New York, Holt, Rinehart and Winston, 1946)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