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천서원 신안사재 ( )

목차
관련 정보
산청 도천서원 신안사재 전경
산청 도천서원 신안사재 전경
건축
유적
문화재
경상남도 산청군 신안면에 있는 조선전기 문익점의 공적을 추모하기 위해 건립된 건물. 유교건축.
이칭
이칭
노산정사(蘆山精舍)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산청 도천서원 신안사재(山淸道川書院新安思齋)
지정기관
경상남도
종목
경상남도 시도유형문화재(1983년 08월 24일 지정)
소재지
경남 산청군 신안면 신안리
목차
정의
경상남도 산청군 신안면에 있는 조선전기 문익점의 공적을 추모하기 위해 건립된 건물. 유교건축.
내용

1983년 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이곳은 고려 때의 문신이며 우리나라에 목화를 처음 들여온 삼우당(三憂堂)문익점(文益漸)의 연고지로 1461년(세조 7) 문익점의 공적을 후세에 알리고 추모하기 위하여 사당을 건립하였다.

1787년(정조 11)에 도천서원으로 사액되었으나, 1871년(고종 8)의 서원철폐령으로 훼철되었다. 1891년 단성(丹城) 사림들에 의해 노산정사(蘆山精舍)라는 이름으로 유지해오다가 1975년에 사당인 삼우사(三憂祠)를 재건하여 서원으로 복원되었다.

신안사재는 문익점의 향사 때 제관(祭官)들의 숙소로 사용하던 건물로, 1551년(명종 6)에 창건되었다. 현재의 건물은 1804년(순조 4)에 중건한 것으로, 정면 4칸, 측면 2칸의 팔작집이다.

건물 앞쪽에 마루를 두고 개방하였으며, 정면 좌우측에 각 1칸 크기의 마루를 두었다. 이 건물과 추원문이 있는 문간채가 나란히 배치되었다. 조선후기 향촌사회와 서원 건축형식의 변천을 살필 수 있는 자료이다.

참고문헌

『경상남도문화재대관(慶尙南道文化財大觀)』(경상남도, 1995)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이호렬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