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교육학 ()

목차
관련 정보
보통교육학
보통교육학
문헌
1908년 김상연이 교육 전반에 걸친 필요성과 목적에 대해 서술한 개론서. 학술서 · 교육학개론서.
목차
정의
1908년 김상연이 교육 전반에 걸친 필요성과 목적에 대해 서술한 개론서. 학술서 · 교육학개론서.
내용

1권 1책. 양지 한장본. 국한문혼용체로 우문관(右文館)에서 인쇄하였다. 서문 2면, 차례 4면, 본문 80면으로 되어 있으며, 책 이름 앞에 작은 글씨로 ‘신정(新訂)’이라고 되어 있다.

저자는 교육의 근본 취지와 일반 심리에 관한 원칙을 들어 피교육자에게 공통적인 지식을 제공하며, 사회에 유용한 공적과 능력을 나타내어 생활에 필요한 재기(材器)를 완성하고자 찬술한다고 밝히고 있다.

본문은 6편으로 되어 있다. 제1편 서론은 교육 의의, 교육 목적, 교육 시기, 교육자, 교육에 관한 연구사항 등의 5장으로 되어 있다. 제2편 심(心)의 상태에서는 심의 연구법, 의식, 주의, 감각, 관념, 언어의 발달, 감(感), 정서, 정조(情操), 욕망 및 의지, 지적 도야 및 덕적 도야, 심신의 관계, 남아 및 여아, 개성 등 14장으로 되어 있다.

제3편 가정교육에서는 가정교육의 필요, 가정의 교육작용, 신체의 양호, 유희 및 수기(手技), 설화(說話), 명령, 상여(賞與), 과벌(課罰), 가정에서 막아야 할 악습, 가정의 교육자 등 10장으로 되어 있다.

제4편 유치원보육에서는 유치원의 필요 및 목적, 유아교육 방법 등 2장, 제5편 학교교육에서는 학교교육의 필요, 소학교 교육의 요지 및 방법, 교수, 훈련 등 4장, 제6편 결론에서는 가정교육과 학교교육, 가정교육과 국가 등 2장으로 되어 있다.

참고로 제6편 제2장인 ‘가정교육과 국가’의 내용을 보면, 부모가 자녀를 교육하는 이유는 본래 여러 가지일 것이나 주요한 것으로는, 첫째 자녀에 대한 자연적인 애정에서 자녀의 행복을 바라므로 교육의 필요를 느끼며, 둘째 자녀의 생활은 자신의 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으므로 자녀의 행복을 곧 자신의 것으로 보기 때문이라고 하였다.

이 책은 신학제 실시 이후 우리나라 사람이 쓴 개화기 교과용 도서로서, 당시로서는 진보적인 교육개론을 다루고 있다.

참고문헌

『개화기의 교과용도서』(강윤호, 교육출판사, 1975)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