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현사 ()

목차
관련 정보
강릉 보현사
강릉 보현사
불교
유적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만월산(滿月山)에 있는 삼국시대 신라의 자장율사(慈藏律師)가 창건한 사찰.
목차
정의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만월산(滿月山)에 있는 삼국시대 신라의 자장율사(慈藏律師)가 창건한 사찰.
내용

대한불교조계종 제4교구 본사인 월정사(月精寺)의 말사이다. 신라시대에 보현보살(普賢菩薩)이 직접 창건하였다고 전해지며, 나한도량(羅漢道場)으로도 유명하다.

전설에 의하면 신라 때 천축국(天竺國)에서 문수보살(文殊菩薩)과 보현보살이 강릉의 동남쪽 남항진(南項津) 해변에 당도하여 문수사(文殊寺: 지금의 寒松寺)를 세웠다.

이 때 보현보살은 “한 절에 두 보살이 함께 있을 필요가 없으니, 내가 활을 쏘아 화살이 떨어진 곳을 절터로 삼아 떠나겠다.”하고 시위를 당기니 보현사 터에 화살이 떨어졌으므로 이 절을 창건하였다고 한다.

이는 보현사의 창건설화에 지나지 않으며, 실제로는 650년(진덕여왕 4)에 자장율사가 보현사를 창건하였다. 그 뒤의 자세한 역사는 전해지지 않지만, 신라 말기의 선승 낭원(朗圓)이 913년(신덕왕 2)에 지장선원(地藏禪院)을 열어 전국의 학승(學僧)들을 제도하다가 입적하였다.

조선 후기 순조 때 중건한 대웅전과 요사채·주지실·종각 등과 1982년에 중건한 나한전(羅漢殿) 등의 당우들이 있으며, 절 앞에는 1963년 보물로 지정된 강릉 보현사 낭원대사탑비와 석탑, 사자모양을 취한 석물(石物), 절에서 100여m 떨어진 곳에 위치한 1963년 보물로 지정된 강릉 보현사 낭원대사탑과 20여 기의 부도가 있다.

이 중 대웅전은 정면 3칸, 측면 3칸으로 겹처마 팔작지붕의 다포집이다. 법당 안에는 흙으로 만든 삼존불이 봉안되어 있으며, ‘도광 2년’(1822)의 기록이 있는 후불탱화(後佛幀畵)와 ‘가경4년기미(嘉慶四年己未, 1799)’라는 기록이 있는 탱화 1점이 있다. 또 나한전에는 십육나한상이 봉안되어 있다.

참고문헌

『명산고찰 따라』(이고운·박설산, 우진관광문화사, 1982)
『한국사찰전서』상(권상로 편, 동국대학교출판부, 197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