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당 본향당 ( )

목차
관련 정보
송당 본향당
송당 본향당
민간신앙
유적
문화재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에 있는 본향신의 원조로 전해지는 신당.
목차
정의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에 있는 본향신의 원조로 전해지는 신당.
내용

2005년 제주특별자치도 민속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이 마을의 수호신을 모신 당으로 당오름[堂岳]에 있는데, 자그마한 당집이 지어져 있고, 당집 안에는 신앙민들이 바친 신의(神衣) · 가락지 · 목걸이 등이 궤 속에 보관되어 있다.

제일(祭日)은 음력 1월 13일에 대제(大祭), 2월 13일에 영등손맞이, 7월 13일에 마불림제, 10월 13일에 시만국대제를 지내는데, 이들 제일 때에 신의를 내걸어 굿을 한다.

이 마을은 본래 웃손당[上松堂] · 샛손당[中松堂] · 알손당[下松堂]의 3개 동네로 나누어져 있었는데, 웃손당신은 금백주(여신), 샛손당신은 세명주(여신), 알손당신은 소천국(남신)이라 한다.

이 소천국과 금백주가 혼인하여 아들 18명, 딸 28명을 낳고 그 아래 손자들이 번성하였는데, 이 자손들이 제주도의 각 마을에 흩어져 각각 본향당신이 되었다. 따라서, 손당신은 제주도 본향당의 조종(祖宗)인 셈이다.

이 당의 본풀이에 의하면 소천국은 알손당의 고부니물에서 솟아나고, 금백주는 강남 천자국에서 솟아났는데, 금백주가 소천국을 찾아와 부부가 되어 아들딸을 많이 낳았다.

한 아들이 불효한 짓을 하므로 죽으라고 돌함에 담아 바다에 띄워버렸는데, 아들은 동해용왕국에 들어가 용왕의 막내딸과 결혼하고 돌아왔다. 죽이려 한 아들이 살아 돌아오자 부모는 겁이 나 도망가다가 고부니물과 당오름에서 각각 죽어 당신이 되었다고 한다.

참고문헌

『제주도무속자료사전』(현용준, 신구문화사, 1980)
『韓國民間信仰』(張籌根, 東京 金花舍, 1973)
관련 미디어 (3)
집필자
현용준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