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나사 원증국사탑 ( )

목차
관련 정보
양평 사나사 원증국사탑
양평 사나사 원증국사탑
건축
유적
문화재
경기도 양평군 옥천면 사나사에 있는 고려후기에 조성된 석종형 불탑. 승탑.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사나사원증국사탑(舍那寺圓證國師塔)
지정기관
경기도
종목
경기도 시도유형문화유산(1978년 10월 10일 지정)
소재지
경기 양평군 옥천면 용천리 304번지
목차
정의
경기도 양평군 옥천면 사나사에 있는 고려후기에 조성된 석종형 불탑. 승탑.
내용

높이 2.7m. 1978년 경기도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경내의 산신각 옆에 서 있는 이 승탑은 고려 말기에 사나사를 중창한 원증국사의 묘탑으로 석종형의 승탑형식을 갖추고 있다.

가로 1,1m, 세로 1.1m의 방형 대좌 위에는 중심부에 연꽃 무늬를 두르고, 그 위로 석종형 탑신을 받고 있다. 탑신의 입면은 돌항아리와 같이 원만한 호형의 단면을 그리며 표면에는 아무런 무늬도 장식되어 있지 않다.

그리고 정상부에는 한 차례 굴곡이 진 단면으로 탑신부를 마감하고, 그 위로 불꽃 무늬를 장식한 보주(寶珠)가 솟아 있는데 이 보주는 탑신과 한 돌로 조성되었다.

이러한 소박한 석종형 승탑은 고려 초기에 조성된 금산사석종과 1379년(우왕 5)에 조성된 신륵사 보제존자석종(보물, 1963년 지정) 등을 계승한 조형양식을 보여주고 있다.

그러나 전대의 승탑보다는 상당히 간략화된 수법을 나타내고 있어 주목된다. 국사는 1382년(우왕 8)에 입적하였으며, 이듬해 제자 달심(達心)이 이 승탑과 탑비를 조성하였다.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소재구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