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삼청동 등나무 (서울 나무)

목차
관련 정보
서울 삼청동 등나무
서울 삼청동 등나무
식물
생물
문화재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동 국무총리공관 내에 있는 등나무.
목차
정의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동 국무총리공관 내에 있는 등나무.
내용

1976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이 나무의 나이는 약 750년으로 추정되며, 길이가 약 16m, 뿌리목 부근의 지름이 60㎝ 정도이다. 줄기에 상처가 있어서 1979년 및 1984년에 외과적 처치를 받았다.

등나무는 낙엽활엽의 덩굴나무인데, 콩과에 속하며 잎은 우상복생(羽狀複生: 새의 깃 모양으로 이루어진 복엽으로 남)이며 거치(鋸齒: 잎의 가장자리가 톱니처럼 들쭉날쭉 되어 있는 일)가 없다.

우리나라에서는 예로부터 절 및 정원 등에 심어졌으며, 주로 온대와 난대에서 자란다. 또, 꽃이 아름답고 덩굴가지로 그늘을 만들어준다.

참고문헌

『문화재대관(文化財大觀) -천연기념물편(天然記念物編)-』(문화재관리국, 1993)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