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역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좌찬성, 호조판서, 대제학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순지(順之)
백정(栢亭)
시호
정도(貞度)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425년(세종 7)
본관
해주(海州)
주요 관직
호조판서|대제학
정의
조선 전기에, 좌찬성, 호조판서, 대제학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해주(海州). 자는 순지(順之), 호는 백정(栢亭). 아버지는 판예의사사(判禮儀司事) 정윤규(鄭允珪)이며, 어머니는 대사성 설문우(薛文遇)의 딸이다. 효령대군(孝寧大君)의 장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383년(우왕 9) 이방원(李芳遠)과 함께 문과에 급제하여 친밀한 사이가 되었다. 좌정언·교주도안렴부사(交州道按廉副使)·사헌부지평·참지의정부사(參知議政府事) 등을 역임, 1411년(태종 11)에 한성부윤으로 정조부사(正朝副使)가 되어 명나라에 다녀와서, 다음해 대사헌이 되었다.

1414년 충청도관찰사로 나갔다가 이듬해 예조·형조의 판서를 지내고, 1416년 대제학을 거쳐 호조판서가 되었다. 1419년(세종 1)에 판한성부사·좌찬성, 다음해에 호조판서를 거쳐 대제학이 되었다. 1427년(세종 7) 세상을 떠났다.

그는 사림의 중망(重望)으로 4조(朝)를 섬기는 데 한결같았고, 내외의 자손 수십명에 복록을 겸비하였으나 더욱 스스로 겸손하였다. 영의정에 추증되었고, 시호는 정도(貞度)이다.

참고문헌

『세종실록(世宗實錄)』
『국조방목(國朝榜目)』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청권유집(淸權遺集)』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