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득림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첨지중추원사 등을 역임한 노비 출신의 관리 · 공신.
이칭
이칭
파산군(巴山君)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주요 관직
첨지중추원사
관련 사건
계유정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전기에, 첨지중추원사 등을 역임한 노비 출신의 관리 · 공신.
생애 및 활동사항

본디 본궁(本宮)의 종으로서 세조를 도와, 김종서(金宗瑞)를 제거하는 등 악역을 담당하였다. 계유정난 이후 공이 있는 사람에게 역적의 재산을 환수하여 나누어주었는데, 그는 박이령(朴以寧)의 집을 차지하였다.

1455년(세조 1)에 추충좌익공신(推忠佐翼功臣) 3등에 책훈되었다. 공신이 되어서는 교만하고 오만 방자하여 나라의 법을 두려워하지 아니하였다. 1461에는 첨지중추원사(僉知中樞院事)로서 종[僕從]을 많이 데리고 대궐문을 들어오다가 문지기가 막자 문지기를 구타하여 파직 당하기도 하였다.

예종대에는 자헌대부(資憲大夫) 파산군(巴山君)·추충좌익정난익대공신 자헌대부 파산군(巴山君)·익대삼등 공신(翊戴三等功臣)으로 책훈(策勳)되었다.

또 그의 전처와의 사이에서 낳은 아들 조성(趙成)이 과거를 보려고 하였으나, 삼관(三館)에서 녹명(錄名)해 주지 않자, 왕은 어서(御書)를 예조에 내려, “조득림의 아들 조성과 조찬은 특별히 과시에 나아가는 것을 허가하라.”고 하여 특전을 베풀었다. 그는 욕심이 매우 많아서 남의 전지(田地)를 많이 차지하여 여러 번 유사(有司)에게 탄핵을 당했었다.

참고문헌

『단종실록(端宗實錄)』
『세조실록(世祖實錄)』
『예종실록(睿宗室錄)』
『성종실록(成宗實錄)』
『연산군일기(燕山君日記)』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